세탁을 위한 사람들

jjsss0565.egloos.com

포토로그


스서위젯

세위사



[모직의류 관리법] 모피코트/무스탕 빨래하기 난감하시죠? 이렇게 해보세요~ 세탁 잘하는 방법

 

〃모직의류
평소관리:모직 재킷과 코트는 통풍이 잘되는 그늘에 널어 습기를 없앤 후 먼지가 쌓이기 쉬운 어깨 부분을 중심으로 전체를 솔로 쓸어준다. 이때 결을 따라 쓸어주면 먼지가 잘 묻어난다. 평소 입고난 후 여기까지만 손질해 주어도 더러움이 한결 덜 탄다.
때없애기:더러움이 탄 부분은 벤젠을 수건에 묻혀 꼭 짠 뒤 닦아준다. 특히 소매단, 목둘레, 주머니 등을 신경써서 닦고 물로 한번 더 닦는다. 옷걸이에 걸어 건조시킨 후 스팀다리미의 증기를 쏘여 누워 있는 털을 세워 마무리한다.
세탁:모직바지는 양복용 솔로 전체를 솔질하여 더러움을 제거한다. 바지 밑단, 주머니 부분은 정성들여 솔질한다. 먼지를 턴 뒤 헝겊에 벤젠을 묻혀 심하게 더러워진 부분을 닦는다. 세탁기로 세탁할 경우엔 다리부분을 겹쳐 3등분하고 세탁망에 넣는다. 탈수시간은 짧게 하고 허리부분을 위로 해 그늘에서 말린다.
 
〃모피코트
평소관리:모피는 그때 그때 손질만 잘해주면 된다. 모피의류는 드라이클리닝을 하고 나면 색깔이 빠지거나 자연스런 윤기가 떨어지므로 세탁횟수를 줄이기 위해서는 입고 난 후에 꼭 먼지를 터는 습관을 들인다.
세탁:집에서 세탁하려면 모피의 털을 잘 턴 다음, 물 2ℓ에 샴푸 1/2컵의 비율로 섞은 후, 여기에 흰수건을 듬뿍 적셔 가볍게 짠 다음 정성껏 닦은 후 마른 수건으로 세제를 완전히 닦는다. 린스를 샴푸와 같은 비율로 물에 타서 같은 요령으로 반복하는데 이때 샴푸와 린스는 향이 옅은 것이 좋다.
주의사항:될 수 있는대로 눈이나 비는 피하는 것이 좋고, 모피코트를 입을 때 무거운 숄더백을 매면 털을 눌러 모양을 망치게 된다. 금속 체인이 달린 가방도 요주의. 체인에 털이 끼어 빠진다. 또한 향수가 모피에 묻으면, 알코올 성분이 모피의 지방을 용해해 털이 뻣뻣해지고 윤기도 사라진다. 스토브 같은 난방기구 근처에는 가까이 가지말고, 장기간 직사광선에 노출되면 모피가 산화·변색될 우려가 있다 .모피를 입고 고깃집에 가는 것도 피하는 것이 좋다. 공기 중에 맴도는 기름성분이 옷에 배면 악취의 원인이 되기 때문이다.
보관:모피의류를 보관할 때는 윗부분을 잡고 가볍게 흔들어 먼지를 털어낸 다음 두툼한 옷걸이에 걸어 옷모양을 바로 잡는다. 옷장에 걸어둘 때는 다른 옷으로 털이 눌리거나 접히지 않도록 옷 사이의 거리를 넉넉하게 띄운다. 모피는 비닐커버보다 공기가 잘 통하는 천 커버에 씌워 보관하면 옷 안에 방충제나 방습제도 함께 넣어 둔다. 여름철에도 가끔씩 꺼내 선풍기 바람을 쐬어주면 원래 모양을 유지할 수 있다.
 
〃무스탕
얼룩·때 제거:물이 묻어 얼룩이 생겼다면 결이 고운 사포로 살살 문지른다. 때가 묻었을 땐 지우개로 살살 지워보자. 비나 눈을 맞아 얼룩이 생겼다면 마른 수건으로 두드려 물기를 없앤 후 완전히 마르면 비벼 턴다. 그 후 스웨이드 브러시로 솔질하여 털을 일으킨 다음 두꺼운 옷걸이에 걸어둔다. 하지만 더러움이 심할 경우에는 전문세탁소에 맡기는 것이 좋다.
주의사항:무스탕은 목 뒷부분이 땀으로 얼룩지기 쉬우므로 더욱 실내에서는 벗어두고, 피부가 직접 옷에 닿지 않게 터틀넥을 안에 입어주는 것이 좋다.
보관:세탁소에서 드라이클리닝하고 가져왔을 때는 햇빛이 닿지 않는 곳에서 완전히 말린다. 무스탕을 보관할 때는 방충제와 함께 옷걸이에 걸어 먼지가 앉지 않게 부직포를 씌워 걸어둔다. 옷걸이에 신문지를 덮어씌우면 방충효과도 낼 수 있다.